본문 바로가기

서핑

힘들지만 짜릿했던 생애 최초의 서핑 강습, 포항 서프홀릭(surfholic) 서핑 인구가 점점 늘어나고 있는 최근 몇 년, 상상만 하던 서핑 강습을 위해 바다로 향했다.(사실 코로나 직전) 양양은 이미 너무 유명하거니와 거리도 멀고, 부산 역시 사람들이 많을 것 같아 첫 강습 장소로 포항을 선택했다.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영일만은 포항제철로 인해 산업단지 이미지가 강했는데 요즘은 서퍼와 여행자들에게 완전 핫플이 되었다. 영일만에도 이미 여러 곳의 서핑샵들이 있었고(지금은 훨씬 더 많겠지), 여름 내내 이곳에서 지내는 듯 새까맣게 그을린 얼굴을 한 서퍼들도 많았다. 일상처럼 서핑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다는 사실에 깜짝 놀람! 내가 선택한 곳은 포항 서프홀릭(surfholic)이라는 곳. 서프홀릭은 부산, 울산, 강릉, 제주... 웬만한 곳엔 다 자리 잡고 있는 서핑 프랜차이즈인 듯 .. 더보기
무지개 너머에는 서핑의 천국, 할레이바 마을이 있다! 폴리네시안 문화센터에서 나오는 길에 예고에 없던 천상쇼가 펼쳐졌다. 미국 대륙만큼이나 큰 무지개가 생긴 것이다. 와~, 야호~! 내가 내지를 수 있는 소리란 소리는 다 질러본다. ㅎㅎ 이렇게 거대한 무지개를 본건 생애 처음이지만 반쪽짜리 무지개가 서서히 길어지면서 반원형의 완전한 무지개를 만들어가는 장면을 본 것도 처음이다. 이건 사람은 만들 수 없는 자연만이 만들어 낼 수 있는 환상의 장면이다. 이렇게 생생한 무지개를 보게 되다니...(정말 선명한 무지개였는데 허접한 사진 기술로 이렇게 밖에 못 찍었다) 아~ 저 무지개 너머에는 무엇이 있을까? 무한한 상상력이 나를 자극한다. 이렇게 좋은 풍경을 보고 멈출 수 있는 것도 렌터카 여행이기에 가능한 것이다. 대중교통으로 이동하게 되었다면 크게 아쉬울 뻔 했.. 더보기
[오하우] 열기 가득한 하와이안 나이트 하와이에서 짧은 일정을 알차게 보내기 위해 늦은 밤이지만 거리로 나갔다. 하와이, 그 중에서도 '오하우'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쇼핑 아닌가. 어떤 사람들은 쇼핑을 위해 하와이로 오는 사람도 있다하니 하와이에서의 쇼핑은 빼놓을 수 없는 구경거리다. 물론 나야 쇼핑을 위해서가 아닌 쇼핑하는 사람들을 구경하러 그곳으로 간다. 오하우를 둘러볼 수 있는 방법 하나. 트롤리 버스를 이용하는 거다. red line: 호놀룰루 시내 관광 blue line: 오션 코스트 pink line: 알라 모아나 쇼핑센터 yellow line: 로컬 쇼핑 & 다이닝 와이키키를 중심으로해서 호놀룰루를 둘러보는 트롤리 버스 중에는 무료로 운영하는 버스들도 있으니 잘 살펴보고 이용하면 좋다. 쇼핑센터들이 쇼핑객들을 위해 운영하는 버.. 더보기